관광지
산/강/계곡
문화/유적
박물관/전시관
사찰
마을여행
지리산옛마을

이전

다음

임시
  • thum0
  • thum1
  • thum2
  • thum3
혼불문학관
혼불문학관은 전시관과 꽃심관으로 이루어져 있다. 모두 한옥이다. 전시관에는 최명희의 육필원고와 소설의 장면을 형상화한 디오라마가 있다. 꽃심관은 쉼터와 같은 곳이다. 사랑실과 누마루가 있다.
vod

이용안내

  • 스크랩
  • 트위터
  • 페이스북
일반정보
문 의 처063-620-6788
소 재 지전라북도 남원시 사매면 노봉안길 52
이용시간09시-18시
쉬 는 날매주 월요일
입 장 료무료
홈페이지http://www.honbul.go.kr
지도정보전체보기

상세소개
이용안내
주변정보
  • 프린트하기
대하소설 혼불의 배경이 된 곳
혼불문학관은 전시관과 꽃심관으로 이루어져 있다. 모두 한옥이다. 전시관에는 최명희의 육필원고와 소설의 장면을 형상화한 디오라마가 있다. 꽃심관은 쉼터와 같은 곳이다. 사랑실과 누마루가 있다.
이미지1 이미지2 이미지3
대하소설 '혼불'을 기념하기 위해 조성한 문학관이다. 남원시 사매면 서도리에 있다.

'혼불'은 최명희 '대하소설'의 제목이다. 전라도 방언으로 '사람의 혼을 이루는 바탕, 혹은 죽기 얼마 전에 몸에서 빠져나가는 맑고 푸르스름한 빛'이 혼불이다. 최명희는 남원시 사매면을 배경으로 1930년대 매안이씨 삼대종부를 중심으로 복잡하게 얽힌 민초들의 이야기를 적확한 문체와 빼어난 문장으로 풀어낸다. 혼불은 1990년대 우리문학이 이룬 최대의 성과로 꼽힌다. 혼불은 그러나 미완으로 끝나고 만다. 최명희가 지병인 난소암으로 1998년 세상을 떠났기 때문이다.

혼불문학관은 전시관과 꽃심관으로 이루어져 있다. 모두 한옥이다. 전시관에는 최명희의 육필원고와 소설의 장면을 형상화한 디오라마가 있다. 꽃심관은 쉼터와 같은 곳이다. 사랑실과 누마루가 있다.

인근에는 최명희 대하소설 혼불의 배경지인 노봉마을, 수논, 서촌, 인화, 덕평마을 을 묶어 하나의 테마마을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곳에는 친환경 농축산체험장과 친환경 우렁이•오리농법체험장 등이 있다. 친환경농법에 대한 개념을 확실히 알고 그 중요성을 배워갈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모내기, 딸기수확, 떡매치기, 고구마캐기 등의 체험도 진행되고 있다. 이곳에서는 혼불마을 작은음악회도 개최하고 있다.
지리산 100배 즐기기
맛있는 여행 즐기기 맛있는 여행 즐기기 추어탕
맛있는 여행 즐기기 맛있는 여행 즐기기 남원목기
체험여행
휴식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