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지
산/강/계곡
문화/유적
박물관/전시관
사찰
마을여행
지리산옛마을

이전

다음

임시
  • thum0
  • thum1
  • thum2
  • thum3
반야봉
반야봉에서 바라 본 낙조는 ‘지리 십경’의 하나로 꼽힌다. 서편 하늘을 물들이며 스러지는 붉은 태양은 마음의 찌든 때를 깨끗이 씻어진다.
vod

이용안내

  • 스크랩
  • 트위터
  • 페이스북
일반정보
문 의 처063-625-8911
소 재 지전북 남원시 산내면반야봉
이용시간-
쉬 는 날 
입 장 료무료
홈페이지http://jiri.knps.or.kr
지도정보전체보기

상세소개
이용안내
주변정보
  • 프린트하기
지리 십경에 꼽히는 반야일몰 장관
천왕봉, 노고단과 더불어 지리산의 3대 주봉 중 하나로 꼽히는 반야봉(般若峰, 1,732m)은 서부 지리산의 최고봉으로 반야봉에서 바라 본 낙조는 ‘지리 십경’의 하나로 꼽힌다.
이미지1 이미지2 이미지3
천왕봉, 노고단과 더불어 지리산의 3대 주봉 중 하나로 꼽히는 반야봉(般若峰, 1,732m)은 서부 지리산의 최고봉이기도 하다.
여기엔 천왕봉의 마고할미 전설이 전한다. 지리산 산신이면서 여신인 마고할미는 어느 날 지리산에서 불도(佛道)를 닦고 있던 반야를 만나 결혼했다. 세월이 흐른 뒤 이들 부부는 슬하에 여덟 명의 딸을 두었다. 그렇지만 반야는 더 많은 깨달음을 얻기 위해 처와 딸들을 뒤로 하고 반야봉으로 들어갔다.

마고할미는 남편 반야를 기다리며 나무껍질을 벗겨서 남편의 옷을 지었다. 그리고 딸들을 전국 팔도로 내려 보내고 홀로 남편을 기다리다 지쳐 남편을 위해 만들었던 옷을 갈기갈기 찢어버린 뒤 숨을 거두고 말았다. 이때 갈기갈기 찢겨진 옷은 바람에 날려서 반야봉으로 날아가 풍란이 되었고, 남편을 기다리던 마고할미는 석상이 되었다고 전한다.

후세 사람들은 반야가 불도를 닦던 봉우리를 반야봉으로 불렀으며, 그의 딸들은 전국 팔도 무당의 시조가 되었다고 전해온다. 반야봉 주변에 안개와 구름이 자주 끼는 것은 하늘이 저승에서나마 반야와 마고할미가 서로 상봉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고 전한다. 계곡에서 밀려오는 상승기류가 구름으로 변하면서 펼쳐진 반야봉 운해는 마치 수묵화처럼 아름답다.
또 반야봉에서 바라 본 낙조는 ‘지리 십경’의 하나로 꼽힌다. 서편 하늘을 물들이며 스러지는 붉은 태양은 마음의 찌든 때를 깨끗이 씻고, 지나온 과거를 되돌아보게 하는 힘이 있다.
1. 지리산 최고의 일몰에 빠져보자바래봉은 철쭉, 피아골은 단풍이라면 반야봉의 자랑은 바로 낙조이다. 반야봉에서 바라 본 낙조는 ‘지리 십경’의 하나로 꼽힐 정도로 아름답다. 반야봉에서 바라보는 일몰의 모습은 멀리 붉은빛 바다가 보이는 것처럼 느껴지는 황홀경을 선사한다.
지리산 100배 즐기기
맛있는 여행 즐기기 맛있는 여행 즐기기 산채정식
맛있는 여행 즐기기 맛있는 여행 즐기기 남원목기
맛있는 여행 즐기기 [당일코스] "반야봉코스"
  • 거리 : 5.5km
  • 예상시간 : 3시간30분
  • 난이도 : 중
체험여행
휴식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