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지금 지리산은
이미지 갤러리
지역가이드
송기홍과 지리산

지역가이드

community_view
제목
[곡성] 제3회 월드요들 페스티벌 국제음악회 곡성서 열린다
작성일 2017-10-25 조회수 29
   
▲ 지난해 펼쳐진 월드요들 페스티벌 장면
곡성군(군수 유근기)에서 오는 27~29일까지 3일간 '제3회 월드요들페스티벌 국제음악회 in 곡성' 행사가 곡성문화센터 동악아트홀과 곡성섬진강기차마을 장미공원에서 열린다.
 
이번 월드요들 페스티벌 국제음악회는 아름다운 섬진강과 옛 증기기관차가 있는 섬진강기차마을, 장미공원 그리고 도깨비마을이 한국의 알프스가 되어 요들이 울려 퍼지는 고장임을 우리나라를 넘어서서 세계에서 자리를 잡는 축제를 마련했다.
 
27일은 우리나라 요들 50년을 맞이하여 우리나라 요들 역사를 정리하는 학술세미나가 최초로 열리고, 28일은 유아요들단인 봉선어린이요들합창단의 여는 공연으로 시작해서 미국(Paula Erlene Williamson 폴라 윌리암슨 )·호주(LayDee KinMee 레이디 킨미 )·일본 기타가와 사쿠라(北川桜)등 세계 각국 요들러들의 공연이 곡성레저문화센터에서 열린다.
 
이어서 29일은 곡성섬진강기차마을 장미공원에서 국외 요들러들과 함께 '김홍철과 친구들'과 더불어 '인천알핀로제어린이요들단', '광주어린이요들합창단', '노래깨비아이들', '한국바젤요들클럽'등의 공연이 펼쳐지고, 의상체험, 맥주시음회, 피자만들기 체험 등 다양한 유럽문화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군 관계자는 "매년 개최하고 있는 월드요들 페스티벌을 통해 곡성을 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알프스가 되어 요들이 울려 퍼지는 고장으로 자미매김하고 있다"며 "다소 생소한 요들에 대해 많은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출처 : 국체뉴스
이전글
장수시티투어 버스타고 ~ 가을 여행은 장수로!
다음글
구례군, 창작음악극 ‘클라운 타운’ 공연 유치

목록

이달의 추천 여행지
쌍계사
[하동] 쌍계사우리나라 범패의 발상지로..
쌍계사를 떠올리면 쌍계사 벚꽃길을 떠올리게 된다. 전남 구례읍에서 21km 지점, 경남 하동군 화개면 화개리에서 운수리까지의 6km 구간에는 벚꽃나무가 줄지어 서 있어 봄철이면 벚꽃 구경객으로 붐빈다. 그곳에 쌍계사가 있다.

하지만 쌍계사를 봄에 찾으면 좋은 사찰로만 여기면 안된다. 범패의 발상지로서의 쌍계사, 차 시배지로서의 유래를 안고 있는 쌍계사, 자연과 함께하는 곳 등 쌍계사가 들려주는 이야기는 너무도 많기 때문이다.
상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