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지금 지리산은
이미지 갤러리
지역가이드
송기홍과 지리산

지역가이드

community_view
제목
[곡성] 곡성군, 23일 아홉 번째 토닥토닥 걷기 행사
작성일 2017-09-25 조회수 89

 

 

 
곡성군이 한여름 무더위로 잠시 휴식기를 가졌던 ‘희망곡성 토닥토닥 걷기행사’를 이번 달 23일 다시 추진한다.

이번 행사는 제17회 석곡코스모스음악회(22∼24일)가 개최되는 석곡면 대황강 자연휴식공원에서 군민과 관광객, 공무원, 기관사회단체회원 등 300여 명이 함께할 계획이다.

어느덧 아홉 번째를 맞이한 토닥토닥 걷는 길은 축제장 인근에 가득 찬 코스모스길과 함께 아름다운 습지 길을 따라 걷는 5km 풍성한 가을맞이 길은 ‘우주(Cosmos)를 줄게’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대황강 자연휴식공원에서 출발해서 코스모스축제장과 추억과 낭만 가득한 코스모스 꽃향기를 담고 있는 천변길을 따라 걷다 보면 보성강을 직선화하는 과정에서 잘려나간 곡류부 일부가 자연스럽게 습지로 형성된 반구정 습지의 아름다운 풍광을 눈으로 즐길 수 있는 호사를 덤으로 얻을 수 있다.

정자(반구정)가 자리 잡고 있어 반구정 습지라고 이름 지어진 이곳은 갈대숲과 버드나무 군락지가 분포되어 있어 경관이 아름답고 과거 생태환경관계자들의 주목을 받아 람사르습지 후보로 올랐을 정도로 생태적으로 건강한 하도습지를 형성하고 있다.

습지를 돌아오는 길은 보성강변 둑방길 2km 한가득 피어올라 물이 오른 코스모스를 구경삼아 걸으면서 가족, 친구, 직장동료와 함께 도란도란 이야기꽃을 피우고 풍성한 꽃무리 속에 파묻혀 여유 있는 미소를 지을 수 있는 행복한 여행길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다시 맞이한 축제장에서 코스모스를 따라 모여든 관광객들의 북적거림도 함께 나눌 수 있는 이번 행사는 곡성군민과 관광객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지난해 6월 시작된 토닥토닥 걷기행사는 지역의 구석구석 숨어있는 길을 찾아 주민과 관광객이 함께 나누면서 아름답고 걷기 좋은 길을 알아가고 서로 소통하는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해 가고 있으며, 건강은 덤으로 챙길 수 있는 일석삼조의 효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곡성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구석구석 토닥토닥 걷기 좋은 길을 찾아 안내하고 관리해가는 한편 군민과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이 언제든지 자유롭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명품 길로 조성해 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출처 : 광남일보

이전글
제11회 장수 한우랑사과랑 축제 22일 개막
다음글
남원시, 문화가 있는 날 '아리아리아라리요' 무료공연

목록

이달의 추천 여행지
쌍계사
[하동] 쌍계사우리나라 범패의 발상지로..
쌍계사를 떠올리면 쌍계사 벚꽃길을 떠올리게 된다. 전남 구례읍에서 21km 지점, 경남 하동군 화개면 화개리에서 운수리까지의 6km 구간에는 벚꽃나무가 줄지어 서 있어 봄철이면 벚꽃 구경객으로 붐빈다. 그곳에 쌍계사가 있다.

하지만 쌍계사를 봄에 찾으면 좋은 사찰로만 여기면 안된다. 범패의 발상지로서의 쌍계사, 차 시배지로서의 유래를 안고 있는 쌍계사, 자연과 함께하는 곳 등 쌍계사가 들려주는 이야기는 너무도 많기 때문이다.
상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