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지금 지리산은
이미지 갤러리
지역가이드
송기홍과 지리산

지역가이드

community_view
제목
[장수] 제11회 장수 한우랑사과랑 축제 22일 개막
작성일 2017-09-25 조회수 97

 

장수 한우랑사과랑축제 개막 첫날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가 풍성한 2017년 전라북도 우수 축제인 ‘제11회 장수 한우랑사과랑 축제’가 도시민과 지역주민들의 뜨거운 호응 속에 22일 성황리에 막이 오른다.

이번 축제는 ‘한우로 건네는 사랑! 사과로 전하는 향기!’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장수읍 의암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축제장에서는 장수 한우와 사과, 오미자 등 제수용과 선물용으로 장수의 신선한 농축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특히 축제장에는 동시에 2,300명이 장수한우를 시식할 수 있는 장수한우마당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질 좋고 한우를 저렴하게 먹고, 구입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장수 한우랑사과랑 축제는 장수한누리전당과 다목적체육관, 의암호 수변공간, 장수누리파크 등을 활용한 짜임새 있는 행사장 배치와 원활한 행사진행, 넓은 주차공간 확보 등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으로 남녀노소 모두가 만족하는 축제로 준비됐다.

홍봉길 축제추진위원장은 “올해 축제를 찾아주신 관광객들에게 장수한우와 사과의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는 판매 시식행사와 가족단위로 참여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확대해 지역주민 뿐 아니라 도시민들이 많이 찾을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출처 : 전라일보
이전글
전 세계 철인들, 구례의 자연과 문화에 매료되다!
다음글
곡성군, 23일 아홉 번째 토닥토닥 걷기 행사

목록

이달의 추천 여행지
쌍계사
[하동] 쌍계사우리나라 범패의 발상지로..
쌍계사를 떠올리면 쌍계사 벚꽃길을 떠올리게 된다. 전남 구례읍에서 21km 지점, 경남 하동군 화개면 화개리에서 운수리까지의 6km 구간에는 벚꽃나무가 줄지어 서 있어 봄철이면 벚꽃 구경객으로 붐빈다. 그곳에 쌍계사가 있다.

하지만 쌍계사를 봄에 찾으면 좋은 사찰로만 여기면 안된다. 범패의 발상지로서의 쌍계사, 차 시배지로서의 유래를 안고 있는 쌍계사, 자연과 함께하는 곳 등 쌍계사가 들려주는 이야기는 너무도 많기 때문이다.
상세보기